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남의 일 아니" 제주 공직사회도 성범죄 지속 발생
최근 3년간 성희롱 관련 사례 '5건' 접수
이태윤 기자 lty9456@ihalla.com
입력 : 2020. 07.15. 17:20:4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지역 공직사회에서 성범죄 사례가 지속적으로 접수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최근 3년간 총 5건의 성희롱과 관련 상담·신고가 접수돼 조치 완료했다고 15일 밝혔다.

 도에 따르면 성희롱·성폭력 고충심의위원회에 접수된 성희롱 관련 접수·상담은 2018년 2건, 지난해 3건 등 최근 2년간 총 5건이 이뤄졌으며 관련 법률에 따라 조치 완료했다. 올해 상반기에도 공무원 간 발생한 성희롱 및 성폭력 신고가 접수된 상태다.

 성희롱 및 성폭력 관련 상담·신고가 접수되면 공무원과 외부 상담원, 위원 등으로 구성된 성희롱·성폭력 고충심의위원회에서 조사가 이뤄진다.

 이어 고충심의위원회는 판단 여부를 감사 위원회 인사부서에 통보하며, 인사조치와 징계 여부는 해당 부서에서 맡고 있다. 또 조사가 이뤄지는 동안 가해자로 지목된 공무원과 피해 공무원을 다른 업무공간으로 분리해 2차 피해를 막도록 하고 있다.

 제주도 관계자는 "구체적인 사례는 2차 피해가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밝히기 어렵다"며 "지속적인 상담 등을 통해 직장내 성희롱·성폭력 예방에 나서고 있다"고 말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월드뉴스] 해리스 의원, 미국 첫 흑인여성 부… 당정, 수해 사망·실종자 지원금 현실화
원희룡 지사, 국회 찾아 제주자치경찰 특례 신… 무민랜드 조성사업 투자진흥지구 지정
국토부 제주 제2공항 찬반 갈등 해결 '안갯속' 여름철 고온기 시설채소 재배기술 시범사업 효…
제주공항 입주업체 임대료 감면 종료....업체 … 제주지역 골프장-렌터카 휴가철 요금 '폭리' 논…
'디지털 역량센터' 이달말 가동… 강사·서포터… 인화초 '숙원사업' 안전한 통학로 조성 완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