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메이저대회 우승 가능선수' 임성재 13위
PGA투어닷컴 선정.. 스페인 욘 람 1위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8.05. 10:18:2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임성재.

임성재.

'메이저 우승이 없는 가장 뛰어난 선수'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메이저대회가 열릴 때면 나오는 명단이다.

 칭찬인지 비아냥인지 헛갈리기도 하지만, 얼마든지 메이저대회를 제패할 실력을지닌 선수라는 사실은 분명하다.

 PGA투어닷컴은 7일(한국시간) 개막하는 이번 시즌 첫 번째 메이저대회 PGA챔피언십을 앞두고 '메이저 우승 없는 가장 뛰어난 선수'로 '람보' 욘 람(스페인)을 꼽았다.

 더 정확하게는 '한 번도 메이저대회 우승이 없지만 이번 PGA챔피언십에서 우승 가능성이 높은 선수' 명단에서 1위다.

 그는 지난달 20일 메모리얼 토너먼트 우승과 함께 세계랭킹 1위를 꿰차는 등 기량에 물이 올랐다.

 전문가들이 부여한 점수 합계에서 압도적인 1위를 차지한 이유다.

 PGA투어에서 4승을 올린 잰더 쇼플리(미국)가 2위에 꼽혔다.

 쇼플리는 저스틴 토머스, 조던 스피스, 대니얼 버거 등 1993년 동갑들과 함께 '황금세대'의 일원이다.

 몸무게를 늘려 괴력의 장타자로 변신한 브라이슨 디섐보(미국)가 뒤를 이었다.

마크 리슈먼(호주), 패트릭 캔틀레이, 리키 파울러(이상 미국), 토미 플리트우드(잉글랜드), 마쓰야마 히데키(일본), 토니 피나우, 콜린 모리카와(이상 미국)가 10위 이내에 이름을 올렸다.

 임성재(23)는 13위에 올랐다. 티럴 해턴(잉글랜드), 맷 쿠처(미국) 다음이고 폴케이시, 리 웨스트우드(이상 잉글랜드)보다 훨씬 높은 점수를 받았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KK'김광현 20일 피츠버그전 시즌 3승 도전 '2경기 골 침묵' 손흥민 20일 마수걸이 골 사냥
'제주의 아들' 임성재 US오픈 첫날 출발 무난 제주Utd, 10월 홈 경기 개최 장소 변경
2020 대한민국 스포츠영웅 지지도 조사 MLB 다저스 가장 먼저 포스트시즌 진출 확정
카잔 황인범, 컵대회서 '1골 2도움' 펄펄 키움 박병호 사실상 정규시즌 아웃
'대전 결승골' 제주 안현범 K리그2 19R MVP KBO리그 SK·한화 '고춧가루 경보'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