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교육
제주 신촌리서 건물 유리창과 충돌한 팔색조 구조
제주대 야생동물구조센터 "번식 위해 제주 찾았다 부상"
두부손상· 안구 충혈 부상 치료 마치고 9월 26일 방사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0. 09.27. 11:38:4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팔색조.

제주대학교 제주야생동물구조센터(센터장 윤영민)는 지난 17일 제주시 조천읍 신촌리에서 건물 유리창과 충돌로 부상을 입어 구조된 팔색조가 치료를 마치고 지난 26일 자연의 품으로 돌아갔다고 27일 밝혔다.

이 팔색조는 여름 철새로 번식을 위해 제주를 찾았다가 부상을 입었다. 구조 당시 강한 충돌에 의한 두부손상과 왼쪽 안구 충혈로 부상이 정도가 심한 상태였다.

팔색조는 구조센터의 응급처치와 지속적인 산소 공급으로 일주일 여 만에 안정과 기력을 회복하고 이날 서귀포시 남원읍 한남리에 소재한 제주시험림에서 방사됐다.

국제적 멸종위기종이자 우리나라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팔색조는 '숲의 요정'으로 불리는 새다. 서식지 산림파괴 등으로 개체수가 감소해 세계적으로 2500~1만여 마리 정도가 남아있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교육 주요기사
"학급당 학생 수 20명 이하로 줄여라" 제주교육청 '해녀문화' 교육에 팔 걷어
제주 학교 산업재해, 모두 '급식 노동자'가 당… 제주대 온라인 실시간 SW·AI 청소년 특강
제주대 '오픈소스SW 라이선스 교육' 제주도의회, 교육청 행정사무감사 불성실 '성…
제주 학생 손으로 재현된 '결혼식' 제주 학교 일제 잔재… 교육계도 '청산' 요구
'코로나19 악재'에 제주 학생 비만 '빨간불' 제주교육공무직 "갑질 특수교사 엄벌하라"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마크롱 대통령과 신발 자국
  • 이탈리아 '코로나19 규제' 항의 시위
  • 4개월째 이어지는 이스라엘 반정부 시…
  • 태국 민주화의 상징 '세 손가락' 경례
  • 2020년 SK CEO세미나 참석한 최태원
  • 활짝 핀 한라산 상고대
  • 지구 귀환 러시아 유인 우주선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