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 '신구간' 60년간 맑은 날이 더 많았다
제주기상청, 신구간 날씨분석 결과 발표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21. 01.25. 18:42:0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 신구간 이사. 한라일보DB

제주 신구간 이사. 한라일보DB

제주지역 전통 이사 철인 신구간에는 비가 내린 날보다 비가 내리지 않은 날이 더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비교적 이사하는데 큰 불편이 없었던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

제주지방기상청이 25일 발표한 '제주도 신구간의 날씨 분석 결과'에 따르면 지난 60년간(1961~2020년), 신구간의 평균기온은 5.7℃였으며, 평균기온이 가장 낮았던 해는 1968년(1.8℃), 가장 높았던 해는 2014년(12.7℃) 이었다.

신구간의 평균기온은 지구온난화 영향으로 +0.4℃/10년 증가하는 경향을 보였다. 평균최고기온(+0.4℃/10년)과 평균최저기온(+0.5℃/10년)도 마찬가지로 증가하는 경향을 나타냈다.

신구간 전후 절기의 기온을 분석한 결과 신구간 전 겨울절기에는 기온이 점차 낮아지는 경향을 보였으며, 신구간 후 봄절기에는 기온이 점차 높아지는 경향을 보였다. 또 신구간 기간에는 신구간 바로 전후(±8일)에 비해 기온이 낮게 나타났다.

이와 함께 지난 60년간 신구간의 평균강수량은 16.1㎜이었으며, 강수량이 가장 많았던 해는 2020년(58.3㎜)이었고, 강수가 없었던 해는 3개 년도(1976년,1987년, 1988년)로 나타났다.

신구간의 강수가 없었던 날은 4.9일로 강수가 있었던 날 2.9일보다 2일 더 많은 것으로 분석됐다.

신구간과 신구간 전후 절기의 강수량을 비교해보면, 신구간 전 겨울절기, 신구간, 신구간 후 봄절기 기간으로 갈수록 강수량이 증가했다. 한편 신구간과 신구간 전후 8일의 강수량을 비교해보면, 신구간 기간(16.1㎜)에는 신구간 전 8일(19.1㎜)에 비해서는 적고, 신구간 후 8일(12.4㎜)에 비해서는 강수량이 많았다.

권오웅 제주지방기상청장은 "신구간의 날씨 분석 결과, 신구간 기간 중 평균기온은 전후 기간에 비해 낮게 나타나고, 평균 무강수 일수가 조금 더 많기는 하나 신구간 전후의 기상조건과 크게 차이나는 특성은 없었다"라고 밝혔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병무청장에 제주 출신 문경종 서기관 첨단 열영상감시장비… 제주경찰엔 애물단지?
제주 주말 강풍 동반 '많은 비' 제주대병원 이상헌 전공의, SCI 논문 발표
"녹색어린이집으로 변신할 기관 찾아요" "자연체험파크 환경영향평가 반려를"
"감금이 뭔지 보여줘?"… 제주경찰 대응 진실은 술 취해 미성년 아들 손찌검 50대 아버지 집행…
제주서 트럭-버스 충돌… 3명 중경상 제주행 코로나19 백신 전량 회수, 교체 소동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거센 눈보라 치는 제주 중산간
  • 눈 내리는 제주 퇴근길 정체
  • 봄을 시샘하는 눈 속에 파묻힌 복수초
  • 시험비행 중 또 폭발한 스페이스X 화…
  • 성산일출봉의 봄
  • 지금 한라산은 하얀 눈 세상
  • 폭설 내린 제주 사려니숲길
  • 폭설 내린 제주 중산간 감귤밭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