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서귀포시
서귀포해경, 침몰 중국어선 인양하지 않기로 결정
조흥준 기자 chj@ihalla.com
입력 : 2019. 02.25. 15:20:0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서귀포해양경찰서(서장 조윤만)는 지난 23일 서귀포항 남동쪽 3.1㎞ 해상에서 예인 중 침몰된 160t급 유망 중국어선 S호를 인양하지 않기로 했다고 25일 밝혔다.

해경에 따르면 중국어선 S호는 침몰로 인한 인명피해가 없어 인명구조 필요성이 없으며, 좌초 당시 중국어선 내 남아 있는 기름과 선저폐수를 모두 빼내어 침몰 해역 주변 해양오염의 우려가 없다고 말했다.

이어 침몰 해역 수심이 약 92m로 깊어 주변 해역을 항행하는 선박에 지장을 주지 않을 뿐 아니라, 깊은 수심으로 인해 인양시 기술적 한계 및 추가 인명 피해 발생 우려가 있는 점 등을 감안해 인양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해경 관계자는 "중국어선 침몰 사실 및 위치를 해양수산부·지자체·국립해양조사원 등에 통보했다"며 "경비함정을 침몰해역 주변으로 주기적으로 보내 해양오염 여부 등을 예찰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서귀포시 주요기사
낚시 명소 불법쓰레기 투기로 몸살 서귀포시서부보건소, 진드기 밀도 조사 실시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수행기관 공개모집 [동네방네]제주어로 '쇠소깍' 전설 전하는 하효노인…
서귀포보건소 22일부터 독감 무료접종 과잉공급 제주숙박업소 공멸 위기감 확산
제10회 비만예방의 날 기념 걷기행사 운영 "마을잔치에 오셔서 함께 축하해주세요"
"제주의 딸로 태어나 자랑스럽습니다" 서귀포시 산업안전보건교육 시범운영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

한라에서 백두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