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서귀포시
폐 해녀복, 관광상품으로 재탄생 눈길
서귀포시 해양수산과 폐해녀복 업사이클링 시제품 제작
이태윤 기자 lty9456@ihalla.com
입력 : 2019. 05.15. 17:07:4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서귀포시는 낡아서 버려지는 해녀복을 재활용해 새로운 관광상품으로 개발하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서귀포시에 따르면 해녀복의 주 재료로 사용되는 네오프랜 소재는 가볍고 신축성이 뛰어나 보온 보냉 효과가 좋을 뿐만 아니라 외부충격에도 강해 해녀복 주재료로 사용되고 있으나 재활용이 어려워 낡은 해녀복 처리에 어려움을 겪어 왔다.

 이에 시는 폐 해녀복 처리위해 해녀복 업사이클링(Upcycling)을 미래전략팀(액션러닝)과 연계해 연구과제로 선정하고 폐 해녀복을 활용한 시제품 제작에 나서고 있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그동안 폐기물로 처리되던 폐 해녀복을 업사이클링해 쓰레기 문제를 해결하고, 해녀의 삶이 닮긴 새로운 관광상품으로 제작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서귀포시는 제주해녀문화의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와 연계한 해녀특별지원대책의 일환으로 2017년부터 매년 해녀복을 현직해녀에 지원하고 있다.

서귀포시 주요기사
저소득층 학생 우유급식 방학엔 가정 배달 '노인 학대' 요양원 업무정지 여부 놓고 촉각
신산청소년문화의집 여름방학 프로 운영 "해군기지 군사보호구역 확대 시도 철회해야"
3분 영상에 담아낸 서귀포 이야기 24일 성산읍서 서귀포시민대학
청년관광포럼 대상 '증강현실 이용한 지질공원 알… "곶자왈 지역내 건축불허가 처분은 정당"
서귀포시, 8월 10일 가족 안전체험캠프 서귀포시 폐지류·유리병 수거보상금 지원사업 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