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서귀포시
"세계적인 건축 거장의 숨결을 느끼다"
서귀포시, 재일 한국인 건축가 '이타미 준' 삶 담긴
'이마티 준의 바다'… 오는 30일 시청서 상영
이태윤 기자 lty9456@ihalla.com
입력 : 2019. 08.25. 09:59:1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서귀포시는 오는 30일 시청 1청사 별관 2층에서 세계적인 건축가인 재일 한국인 '이타미 준(본명 유동룡)'의 인생과 작품세계를 담은 영화 '이타미 준의 바다'를 상영할 계획이라고 25일 밝혔다.

 서귀포시에 따르면 서귀포 건축문화기행 특별기획으로 진행되는 이번 영화 상영은 도내 아름다운 명소들을 건축한 재일 한국인 건축가 '이타미 준'과 그의 작품에 대한 이해를 높이기 위해 기획됐다.

 건축가 이타미 준의 본명은 유동룡으로 일본에서 태어나고 자랐으나 평생 한국 국적을 유지했다. 프랑스 국립미술관인 기메 박물관에서 건축가 최초로 개인전을 열었고 프랑스 예술문화훈장인 슈발리에 훈장을 받았으며 김수근 문화상, 일본의 건축상인 무라노 도고상을 수상하는 등 세계적인 건축가로 명성을 얻었다. 제주도에 깊은 애정을 가지고 포도호텔, 수·풍·석 박물관, 방주교회 등 제주도의 자연을 담은 독특한 건축물들을 남겼으며 2009년부터 제주영어교육도시 개발사업 건축총괄 책임자를 맡기도 했다.

 영화 '이타미 준의 바다'는 제20회 전주 국제영화제 한국경쟁부문 수상작이며 세계적인 건축 거장의 삶과 작품철학을 엿볼 수 있는 수작이다.

 한편, 서귀포 건축문화기행은 건축학적으로 뛰어난 가치와 제주의 특징을 담은 10개의 투어코스를 해설사와 함께 탐방하는 문화기행형 여행 상품이다.

 지난 지난달 1차 시범투어를 시작으로 11월까지 10차에 걸쳐 시범투어 운영을 계획 중이다.

 이타미 준의 작품을 탐방할 수 있는 이타미 준 코스 투어는 오는 11월 예정돼 있다.

 시범투어 일정과 신청 및 투어 코스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유한회사 퐁낭(064-762-2190)으로 문의 가능하다.

서귀포시 주요기사
23일 이중섭의 삶과 예술 재조명 세미나 서귀포시장애인체육회 추진위 출범
21일 비날씨로 서귀포 희망복지박람회 장소 변경 법정문화도시 도전 서귀포시 '바쁘다 바빠'
교통유발부담금 감축활동 기업체 대상 집중 점검 서귀포시 치매극복주간 맞아 프로그램 다채
서귀포시, 돼지열병 유입 차단 안간힘 멧돼지 출몰 잦아지는 계절 노심초사
서귀포 지역사회 통합형 의료안전망 구축사업 본격 교통사고 잦은 예래 입구 교차로 환경개선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정유나 "아프지 말자"
  • 모델 정유나 SNS에 '아찔' 비키니
  • 레이싱모델 서윤아 '가는 여름이 아쉬…
  • 모델 연하나 "바람 불어도 좋아"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 팬아메리카 비치발리볼 대회
  • 亞보디빌딩 마스터스 '金' 박선연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