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제주은행, 태풍 피해고객 대상 금융지원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19. 09.16. 13:44:2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은행(은행장 서현주)은 최근 제주를 강타한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피해를 입은 도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피해시설 복구 및 금융비용 부담 완화를 위해 금융지원을 시행한다고 16일 밝혔다.

금융지원은 지역 행정 관청이 발급한 '피해사실확인서'를 받은 업체를 대상으로 이뤄진다.

지원기간은 1년이내, 지원규모는 1000억원(신규 300, 만기연장 700)으로 운전자금 신규대출은 업체 당 최대 3억원이내이며, 최고 1.0%포인트 특별우대 금리도 적용된다. 또한 피해 기업 가운데 만기가 도래, 대출금을 보유하고 있는 업체는 추가적인 원금 상환 없이 기간 연장이 가능하다.

제주은행 관계자는 "태풍 '링링'으로 인한 피해 고객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금융지원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

경제 주요기사
양파 파종으로 분주한 손길 '깊어진 계절 짙어진 감동' 제주관광 10선 발표
마라도 섬투어 상품 출시 렌터카 불법 반입 의혹 일부 사실로
제주, 9월 수출액 줄고… 수입액은 5월만에 증가세 제주삼다수 '유통'까지 품질로 승부한다
제주 금융기관 수신증가율 3년만에 최고치 제주 취업자중 농업·농축산숙련직 최다
제주항공 "항공권 예약·여행보험 가입 한번에" 제주아파트 공용관리비 전국서 가장 높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