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서귀포시
골칫거리 축산악취 민원…이동식 포집장비까지 등장
서귀포시, 차량장착형 이동식 악취자동포집장비 1대 도입
인력없이도 운영 가능… 민원 잦은 지역서 주말·야간 포집
문미숙 기자 ms@ihalla.com
입력 : 2019. 10.08. 11:12:1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서귀포시가 양돈밀집지를 중심으로 축산악취 민원이 끊이지 않으면서 민원 다발지역에 대한 신속한 대응과 감시체계 구축을 위해 이동식(차량 장착형) 악취자동포집장비를 첫 도입해 효과가 주목된다.

 시는 악취자동포집장비 1대를 1억3000만원을 들여 구입했다고 8일 밝혔다. 악취민원이 갈수록 증가하는데 따른 조치로, 올들어 9월까지 악취 민원은 679건으로 2017년 연간 290건, 2018년 518건에 견줘 크게 증가했다.

 이 장비는 악취 시료를 자동·무인 포집할 수 있는 장비를 차량 내부에 탑재하고 양돈장 부지 경계와 민원 발생지역에 주차해 야간·새벽 등 악취가 많이 발생하는 시간대에 인력없이 악취 시료를 포집하게 된다.

 악취 시료 포집은 세 가지 방식으로 가능하다. ▷장비내부에 장착된 악취 감지 센서를 통해 얻은 악취 농도의 수치가 일정 농도 이상일 때 포집하는 방법 ▷포집시간을 예약해 시간대별 포집 ▷PC나 스마트폰으로 직접 원격 포집명령을 내리는 방법이다.

 악취 자동포집장비는 전력 공급이 어려운 도로변이나 밭 등에서 운영되는만큼 차량 내부에 충전식 배터리를 장착하고, 보조전력 수단으로 태양광 발전을 이용하는데 별도의 전력공급 없이도 최대 7일간 연속 운영할 수 있다.

 시는 이동식 악취자동포집장비를 지속적으로 민원이 접수되는 지역에 우선 배치해 운영할 계획이다. 악취자동포집장비 배치를 통해 민원이 발생하는 농가의 악취발생 패턴(농도·시간·기상조건 등)을 분석하고, 농가별 악취발생 취약시기를 파악해 농가에 개선을 요구할 계획이다.

 또 개선이 이뤄지지 않는 축산농가에 대해서는 악취발생 취약시기에 집중단속을 벌여 악취배출허용기준 준수 여부에 대한 단속 효율도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악취자동포집장비 도입을 통해 그동안 단속요원이 직접 현장에 나가 악취발생 여부를 모니터링하면서 발생하는 한계점을 보완하고, 나아가 축산농가의 연속적인 악취발생 패턴을 파악함으로써 악취저감 컨설팅에 핵심 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서귀포시 주요기사
서귀포시 동부보건소 SNS 손 씻기 교육 공무원노조 "김태엽 내정자는 차선의 적임자"
서귀포시 문화도시 조성사업 '시동' 폭염 대비 주거취약가구 점검·지원
"서귀포칼호텔 공유수면 점용허가 재연장 반대 계속 되는 '수돗물 부정사용' 대책 없나
위기관리 현장조치 행동 매뉴얼 자체점검 노인고용촉진장려금 지원 사업체 지도·점검
"꿈의 무대에 도전하세요!" 서귀포시 농촌현장포럼 10개 마을 선정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