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공항 입장 거부 당하자 주먹… 30대女 벌금형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10.08. 13:24:5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서 공항 대합실 입장을 거부 당했다는 이유로 직원을 폭행한 30대 여성에게 벌금형이 선고했다.

 제주지방법원 형사1단독 최석문 부장판사는 항공보안법 위반 혐의로 재판을 받은 김모(34·여)씨에게 벌금 300만원을 선고했다고 8일 밝혔다.

 김씨는 지난해 8월 16일 오후 6시30분쯤 제주국제공항에서 유효기간이 지난 주민등록증 발급 신청 확인서를 소지한 채 국내선 출발 격리대합실로 들어가려다 공항 직원에게 제지를 당했다. 이어 해당 직원에게 욕설을 하고 주먹으로 머리를 때리는 등의 혐의로 재판을 받았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약식기소 벌금 300만원이 과다하다고 주장하며 정식 재판을 청구했다"며 "하지만 피해자로부터 용서받지 못하고 있는 점 등에 비춰 벌금이 과다하다고 보이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한라병원 '마취적정성 평가' 1등급 코로나19 상황 속 무더위가 더욱 힘겨운 사람들
서귀포 삼달포구 인근 해상서 모터보트 좌초 제주 세 번째 SFTS 환자 발생
"해군기지 반대 글 삭제 정당 판결 모순" 제주지역 올해 첫 온열환자 발생 건강관리 '주…
[단독]브루셀라 청정지역 제주 의심 소 발견 '… 제주서 외국인 폭행해 시력 잃게 한 50대 실형
제주서 괭생이모자반 피해 운항하던 어선 전복 4·3에 아버지 잃은 소년, 남은 가족 살리려 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