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지역 외국인 소유 토지 1.4% 감소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2.16. 12:41:3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도 내 외국인 소유 토지 면적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제주도의 '외국인 토지 취득, 처분 현황'(신고 기준)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 외국인 소유 도내 토지는 1만4천644필지, 2천254만8천255㎡다.

 이는 2018년 말 2천286만8천330㎡에 견줘 1.4%(32만75㎡) 감소한 것이다.

 행정시별로는 제주시 1천108만8천721㎡, 서귀포시 1천145만9천533㎡가 외국인 소유다.

 국적별로는 중국인이 981만8천495㎡로 전체 외국인 토지의 43.5%를 차지했다. 중국인 소유 토지는 2018년 980만7천542㎡보다 소폭 늘어났다.

 이어 미국인 428만8천939㎡, 일본인 208만2천84㎡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취득 용도별로는 레저용지가 1천169만9천504㎡로 가장 많았으나 2018년 레저용지 1천173만3천990㎡보다 줄었다.

 아파트·단독주택·기타 등 주택 용지는 56만6천764㎡로 전년(55만9천525㎡)보다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제주지역 외국인 소유 토지는 2015년 1천158만4천469㎡에서 2016년 2천269만6천838㎡, 2017년 2천280만1천42㎡로 급증했다.

 도는 대규모 외자 유치 등 외국인 투자가 부진하고 도내 부동산 경기가 전반적으로 침체해 외국인 소유 토지면적도 감소한 것으로 보고 있다. [연합뉴스]

주목e뉴스 주요기사
'부석종 보직신고' 문대통령 "제주해군기지 잘 … 제주지방 주말 낮부터 단비 내린다
송재호 후보 '대통령 4·3 약속 요청' 발언 논란 건조한 대지 적셔줄 단비 언제쯤
블랙아웃 앞둔 마지막 조사도 민주당 제주 후… "'밀레니얼·Z세대' 부상…제주관광 변해야 산…
고열증상 제주경찰 음성 판정 지구대 폐쇄 해… 내일 고3·중3 온라인 개학 '새 학년 시작'
제주경찰 고열 증상보이자 오라지구대 잠정 폐… 김영록 전남지사 11개월 연속 1위.. 원희룡 6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