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제주시
코로나 장기화에 농촌체험휴양마을도 휘청
제주시 소재 8곳 방문객 5월까지 1만1900명
2018~19년 연간 8만명 방문 견줘 큰폭 감소
문미숙 기자 ms@ihalla.com
입력 : 2020. 07.30. 17:47:0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낙천리 저갈물 전경. 사진은 기사의 특정사실과 관련 없음.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제주지역 농촌체험휴양마을도 직격탄을 맞고 있다. 도시와 농어촌간 교류를 촉진하고, 지역 특색에 맞는 휴양·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농촌체험휴양마을의 주요 고객이었던 학교 등 단체 체험객이 아예 자취를 감춘데다 가족단위 소규모 관광객들도 방문을 꺼리면서 속앓이가 깊어지고 있다.

 30일 제주시에 따르면 유수암·낙천아홉굿·청수·명도암 등 8개 체험마을의 5월까지 방문객은 1만1900명으로 집계됐다. 2018년과 2019년 연간 방문객이 각각 8만3500명, 7만7300명이었던 데 견주면 감소폭을 짐작할 수 있다.

 한 체험휴양마을의 경우 학교 현장학습을 중심으로 올해 초에 11월까지 단체예약이 다 차 있었는데 코로나19 확산으로 예약이 연달아 취소되며 7월까진 사실상 개점휴업 상태였다. 최근에는 코로나19 상황이 다소 진정기미를 보이며 간간이 문의가 있지만 예년과는 비교가 안될 정도다.

 또 다른 체험휴양마을도 상황은 다르지 않다. 6월까진 대부분 예약을 취소하거나 하반기로 일정을 미뤘고, 7월 중순쯤부터 예약이 간간히 이뤄지면서 8월 주말엔 예약이 대부분 마감됐다. 하지만 주중엔 예약이 거의 없어 평년과 비교하면 70%정도 방문객이 줄었다고 했다.

 한 휴양마을 관계자는 "8월엔 휴가철과 학교 방학으로 소규모 단위로 예약이 조금씩 이뤄지고 있는데 주중에는 거의 없다"며 "주기적으로 방역하며 방문객들이 안심하고 찾을 수 있도록 신경쓰고 있는데 지금같은 상황이라면 하반기에도 고전을 면치 못할 것 같다"고 말했다.

 이들 체험휴양마을의 경우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어촌공사에서 실시하는 사업등급평가에서 '으뜸촌'으로 선정되면 사무장 인건비를 100% 지원해준다. 제주시에서는 낙천아홉굿마을이 2016년에 이어 2018년 지정됐다. 나머지 마을의 경우 운영 연차에 따라 국·도비 지원금 외에 10~20%를 자부담하는데 방문객의 예년의 10분의 1 수준으로 급감해 운영에 어려움을 겪는 곳들도 있다.

 한편 제주시는 농촌체험휴양마을의 시설 개선을 오는 11월까지 추진중이다. 6개 마을(유수암·소길·낙천·저지·청수·명도암)에 6300만원을 투입해 데크시설 교체 등 편의시설을 개선하고 노후 숙박시설의 샤워공간 리모델링과 목공체험 제작프로그램 시설 개선도 진행한다.

제주시 주요기사
부동산특별조치법 지역에 제주 동(洞) 제외 '논… 명도암마을 "기상청이 추진하는 공항기상레이…
제주시, 지적측량 관련 민원 불신 해소 장묘문화 변화에 제주한울누리공원 내년 만장
"종합소득분 지방소득세 8월말까지 납부하세요 제주시, 제주형 마을만들기 신규사업 발굴
잦은 국지성 집중호우에 배수개선사업 시급한… 읍면 횡단보도 안전조명등 안전진단
제주시, 코로나19에 민방위교육 사이버 대체 제주시, 생활법률 무료상담 '시민상담실' 호응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