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인터뷰] 최보현 제63대 서귀포경찰서장

[한라인터뷰] 최보현 제63대 서귀포경찰서장
"사회적 약자를 보듬는 따뜻한 경찰로"
  • 입력 : 2017. 12.27(수) 14:48
  • 이현숙 기자 hslee@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경찰이 직면한 환경은 녹록치 않습니다. 치안서비스에 대한 국민들의 기대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늘 사회적 약자를 먼저 챙기는 따뜻한 서귀포경찰이 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제63대 최보현 신임 서귀포경찰서장은 27일 취임식에 앞서 가진 기자 간담회에서 이같이 밝혔다.

 최 서장은 이를 위해 우선 3가지 과제를 제시하고, 가장 먼저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지키는 본질적 사명이자 첫번째 책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민생치안을 지키는데 적극 나서겠다고 전했다. 특히 최 서장은 "본청 근무시 '관광경찰 창설'을 제안하고 실무역할을 했던 기획력을 바탕으로 지역주민의 안전·행복을 책임질 치안업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피력했다.

 최 서장은 이어 '인권친화적 경찰상 확립'을 강조했다. 최 서장은 "새 정부 들어 오랜 숙원인 수사권 독립을 눈앞에 두고 있는데, 이를 위한 전제조건은 국민의 인권을 중요시하고 개혁의지를 확실히 보여주는 것"이라며 "경찰 모두가 이를 유념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배려와 소통의 조직문화 개선'을 통해 내부만족도를 높이겠다고 강조했다. 경찰조직문화는 몇명에 의해서가 아니라 모두가 유기적으로 협조하며 소임을 다할 때 건강해질 것이라고 역설했다. 최 서장은 마지막으로 '청렴한 경찰'을 거듭 강조했다.

 한편 최 신임 서장은 전남 여수 출신으로 여수고와 동국대 법학과, 연세대 행정대학원을 졸업했으며 사법고시 46회(2007년)로 경찰에 입문했다. 경기 고양서 생활안전과장을 시작으로 안산상록서 수사과장, 경비교통과장, 본청 기획조정관실 송무계장, 본청 외사국 외사기획계장, 제주청 수사과장을 역임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2382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