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약계층 대상 '사랑의 그린 PC' 무상 보급

취약계층 대상 '사랑의 그린 PC' 무상 보급
내달 4일부터 주민센터·제주도청서 접수
  • 입력 : 2024. 02.25(일) 10:51  수정 : 2024. 02. 26(월) 10:44
  • 김도영기자 doyoung@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한라일보] 제주특별자치도는 저소득층·장애인 등 취약계층의 정보 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사랑의 그린 PC' 105대를 무상으로 보급한다고 25일 밝혔다.

사랑의 그린 PC 보급 사업은 불용 처리된 공공기관의 업무용 컴퓨터를 기증받아 사양을 업그레이드하고 정비를 거쳐 경제적으로 어려운 도내 저소득층·장애인 등에게 무료로 보급하는 사업이다.

신청 기간은 오는 3월 4일부터 3월 29일까지로 희망하는 도민은 제주도청 누리집에서 양식을 받아 가까운 읍·면·동 주민센터 또는 제주도청 정보정책과로 방문하거나 우편으로 신청하면 된다. 신청 자격은 기초생활수급권자·차상위계층·장애인·상이국가유공자 등이다.

보급 대수는 세대당 1대이며, 지난 2년간 사랑의 그린 PC를 보급받았거나 타 기관에서 유사한 사업으로 개인용 컴퓨터를 지원받은 경우에는 대상에서 제외된다.

보급은 올해 5월부터 6월까지 순차적으로 선정된 대상자를 방문해 컴퓨터를 설치하며 1년간 무상 수리를 받을 수 있다.

제주도 관계자는 "매년 경제적으로 어려운 도민을 대상으로 사랑의 그린 PC 무상 보급 사업을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취약계층의 정보화 격차 해소를 위한 다양한 지원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6763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