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산물수급관리연합회 설립' 제주 농업정책 대전환 가속도

'농산물수급관리연합회 설립' 제주 농업정책 대전환 가속도
민선8기 핵심 농업정책 추진.. 농산물 생산-유통 통합관리 조직
  • 입력 : 2022. 07.05(화) 18:22
  • 이태윤기자 lty9456@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한라일보] 제주특별자치도는 제주농업의 소득 안정을 위한 농업정책 대전환을 민선8기 제주도정의 핵심 농업정책인 '제주 농산물 수급관리연합회 설립' 추진을 본격화 한다고 5일 밝혔다.

오영훈 제주지사는 5일 오전 진행된 실국 업무보고에서 농산물 수급 안정을 위한 도정과제로 제시된 '제주 농산물 수급관리연합회 설립' 방안을 최대한 빠르게 진행할 것을 지시했다.

가칭 제주 농산물 수급관리연합회는 감귤 뿐만 아니라 당근과 월동무, 양배추, 브로콜리 등 주요 밭작물의 생산 및 유통 과정을 통합관리하는 조직으로 만들어질 계획이다.

우선적으로 품목별 단체 및 주산지 농협 등과 구성 논의와 농산물 수급관리를 전담할 연합회 설립, 근거 등에 대한 법률적 검토를 거쳐, 본격적으로 추진할 방침이다.

오영훈 지사는 이와 관련 "농산물 수급관리연합회 설립은 제주산 농산물 가격안정을 도모하기 위한 대단히 좋은 의제"라며, "우선적으로 관련 농업 단체와 협의하는 과정 등을 거쳐 최대한 앞당길 수 있도록 이행방안을 마련, 추진할 것"을 주문했다.

또 농업 인력의 체계적인 지원 시스템 구축과 고품질 감귤 생산을 위한 토양피복 사업 지원 확대, 축산분뇨 악취 저감대책 마련 등을 추진할 것을 지시했다.

오영훈 지사는 특히 "기후 변화와 탄소중립 시대변화에 맞춰 제주농업도 변해야 산다"며, "출력제한 태양광과 연계한 신재생에너지 하우스 시설과 RE100 하우스 시설, 드론방제 등 친환경 농업 시스템을 만들기 위해 고민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3864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